고양어울림누리

2020년 9월 24일

지금 대한민국은 트로트 전성시대

요즘 어디를 가나 온통 트로트 얘기로 넘쳐납니다. 트로트 경연 프로그램을 통해 새로 등장한 트로트 스타들의 인기가 아이돌을 능가하더니 포맷 상으로는 트로트와 전혀 관련 없는 방송에서도 이들을 볼 수 있습니다. 바야흐로 트로트 전성시대입니다.
2020년 8월 24일

공연계 최초의 안심 예매제도

고양문화재단이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맞춰 공연계 최초로 ‘객석 거리 두기’를 적용한 ‘따로또같이 예매시스템’을 개발해 7월 말부터 정식 서비스를 시작했습니다. ‘따로또같이 예매시스템’은 코로나가 장기화되면서 급격히 달라진 관람 문화를 고려해 새롭게 개발한 시스템입니다.
2020년 8월 24일

‘가요계의 전설’과 한국 재즈 스타들의 만남

‘가요계의 전설’ 정미조의 기품 있는 노래, ‘한국형 재즈 보컬’ 말로(MALO)의 열정적인 스캣, ‘집시 기타리스트’ 박주원의 신들린 연주가 한 자리에서 어우러지는 특별한 무대, ‘The 3 LIVE’가 10월 10일(토) 고양아람누리 아람극장에서 공연됩니다.
2020년 8월 24일

예술 행위를 둘러싼 고민, 그리고 대안

올해 초부터 불어 닥친 코로나19의 영향으로 공연예술계는 한동안 마비되었습니다. 폭이 넓은 관객층을 상대해야 하는 거리예술축제들은 더 움츠러들었지요. 전 세계가 가장 작은 단위의 공간 속으로 폐쇄되었고 예술 행위들은 고민에 휩싸였습니다.
2020년 7월 24일

검열과 억압이 만들어낸 시대의 풍경

1825년 12월, 러시아 수도 상트페테르부르크의 광장. 일군의 정예 장교들이 ‘전제정치 철폐’와 ‘근대화’를 요구하며 무장봉기를 시도하지만, 반란은 실패로 끝나고 황실은 공포정치를 시작합니다. 작가 니콜라이 고골은 희곡 <검찰관>을 통해 이 시대의 풍경을 들여다볼까요?
2020년 7월 24일

자유와 평화를 염원하는 몸짓

100년 전, 고양 행주리 주민들은 한강에 배를 타고 나가 ‘대한독립만세’를 외쳤습니다. 그 역사적 장면이 8.15 광복절을 맞아 고양어울림누리에서 8월 14일(금)~15일(토) 건물 외벽을 이용한 공중 퍼포먼스로 재연됩니다. ‘자유와 평화를 기원하는 몸짓’이 여러분을 맞이할 것입니다.
2020년 6월 24일

보다 안전하고 쾌적한 여름 축제

8월 12일(수)부터 16일(일)까지 고양어울림누리 어울림광장 일대에서는 사전예약을 통해 ‘생활 속 거리 두기’를 적용하는 안전하고 쾌적한 축제가 펼쳐집니다. 바로 2020 고양문화재단 썸머 페스티벌 ‘어울림 냉장GO!’입니다.
2020년 5월 25일

클래식 선율로, 명품 보컬로 내 마음 훔쳐갈 낮 손님들

감동이 가득한 음악으로 마음을 훔치는 이들은 보통 밤에 나타나게 마련이지만, 고양아람누리와 고양어울림누리에는 오전부터 관객들의 마음을 노리는 ‘낮 손님들’이 있습니다. 바로 ‘아람누리 마티네콘서트’의 방송인 오상진과 연주자들, 그리고 ‘아침음악나들이’ 무대에 오를 명품 보컬리스트들입니다.
2020년 5월 25일

손으로도 느낄 수 있어 더욱 재미있는 전시

오는 8월 9일(일)까지 고양어울림누리 어울림미술관에서는 ‘온 가족이 함께 떠나는 예술 여행 – Oh! 감각의 나라’展이 펼쳐집니다. 현대미술작가 6인이 ‘손’을 주제로 구현한 다양한 작업들을 단순히 바라보는 것에만 그치지 않고, 손으로 직접 만지고 느낄 수 있는 체험형 전시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