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2월 21일

페르세우스 VS. 헤라클레스

신화 속 영웅들의 이야기를 다룬 그림과 음악에서 흥미로운 점은, 잘 알려진 영웅담보다는 좀 덜 알려진 일종의 ‘곁다리’가 신화를 다룬 오페라나 기악곡의 소재로 오히려 인기가 높았다는 사실입니다. 괴물이나 악당을 죽이는 것보다 사랑 이야기가 더 극적인 효과를 노릴 수 있었기 때문이겠죠.
2020년 10월 26일

알아주는 바람둥이의 애정 행각

그리스 신화에 나오는 최고의 신 제우스는 천하의 바람둥이로 유명합니다. 여신과 요정은 물론 인간들과도 거침없이 사랑을 나누며, 아내 헤라를 질투의 화신으로 만들었지요. 황소나 백조로 변신하기도 하고, 황금비로 스며들기도 하는 등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았던 그의 애정 행각은 꽤나 흥미롭습니다.
2020년 3월 25일

오페라 <라 트라비아타>의 바로 그녀

알렉상드르 뒤마 피스가 쓴 소설 <동백꽃의 여인>은 실존 인물 마리 뒤플레시스를 모델로 쓴 작품입니다. 파리의 유명 코르티잔이었던 그녀는 23세에 요절했지만 인기 소설의 주인공이 되었다가 오페라 <라 트라비아타>의 비올레타로 부활했으며, 20세기 이후에는 몇 편의 영화와 발레로 재창조됩니다.
2019년 10월 28일

걸작이 선사하는 감동과 환희

“이제까지의 작품은 다 버려도 좋다!” 푸치니가 택한 단 하나의 오페라 <투란도트>가 11월 15일(금)과 16일(토) 고양아람누리 아람극장에서 공연됩니다. 「아무도 잠들지 말라」(Nessun Dorma)를 비롯한 아름다운 음악과 웅장한 무대 등 걸작 오페라의 진수를 느껴보세요.
2017년 8월 3일

아이러니한 인생의 슬픔을 담은 드라마, 오페라 <라 트라비아타>

 오페라 <라 트라비아타>    <라 트라비아타>의 오리지널 드라마를 만나다 <라 […]
2017년 7월 7일

<라 트라비아타>, 베르디가 보여주고 싶었던 그대로의 동백꽃 여인

 오페라 <라 트라비아타>    한국 땅에 처음 울려 퍼진 오페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