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당신의
웹진 누리입니다.


“고양문화재단 소식을
전해드릴게요”


2019년 7월 4일

한여름에 선사하는 크리스마스 선물

지난 2017년 8월 <백조의 호수>로 고양어울림누리를 찾았던 상트페테르부르크 국립아이스발레단이 올해는 8월 17일(토)과 18일(일)에 <호두까기인형>으로 찾아온다. 여름방학을 맞은 아이들과 함께 감상하기에는 더 좋은 레퍼토리라 하겠다.
2019년 7월 4일

영상미디어아트의 국제적 흐름을 파악하라

이 시대 현대미술의 주요한 형식 중 하나인 영상미디어아트를 집중적으로 탐구하고, 국제적 흐름까지 파악해볼 수 있는 특별한 전시가 7월 17일(수)부터 고양아람누리 아람미술관에서 개최된다. 바로 영상미디어아트 展 ‘SHOW ME YOUR SELFIE’다.
2019년 7월 4일

차이콥스키의 잘못된 결혼

어느 밤, 표트르 일리치 차이콥스키는 내게 낭만주의의 진정한 의미를 알려주었다. 선생은 자신의 마지막 교향곡 제6번 ‘비창’의 1악장으로 낭만주의를 설명하기 시작했다. 비창(悲愴), 마음이 몹시 상하고 슬프다는 뜻의 이 작품과 함께 차이콥스키는 ‘슬픔의 왕’으로 오래도록 기억되고 있었다.
2019년 7월 4일

생활 속 행복 주인공을 찾아라!

지난 6월 1일(토) 개강한 어울림문화학교 3학기 수업이 어느덧 1/3 지점을 넘어섰다. 음악, 미술, 무용, 창의, 전통, 인문교실 등 70여 개 프로그램, 100여 개의 수업이 마련된 가운데 ‘생활 속 행복 주인공’을 위한 문화예술 평생교육 신규 프로그램을 소개하고자 한다. 영유아부터 성인까지 참여할 수 있는 재미있고 유익한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을 만나보자.
2019년 7월 4일

공연감상과 물놀이를 동시에!

수영복과 튜브 점검 완료! 바다로, 계곡으로, 수영장으로, 워터파크로 물놀이 계획 세우기가 한창인 요즘이다. 먼 곳, 비싼 곳, 늘 가던 곳 말고 색다른 곳 어디 없을까 고민이라면 고양어울림누리로 눈을 돌려보자. 역시 문화재단에서 하는 물놀이 행사는 뭐가 달라도 다르다는 점을 알게 될 것이다.
2019년 6월 24일

모든 지나간 것은 그리워지리니

미국 북동부 위쪽에 자리한 뉴햄프셔 주의 작은 마을 그로버즈 코너즈. 작은 거리를 사이에 두고 아담한 집들이 나란히 늘어서 있고, 마을 구석구석에는 학교와 교회, 우체국과 읍사무소, 텃밭과 공동묘지가 자리 잡고 있다. 이윽고 저 멀리 동이 트면 죽은 듯이 조용했던 마을에 활기가 돌기 시작한다.

바시오나 아모로사
고양아람누리 공연실황

2019_video_play
 

미술관에서 다시 깨닫는 가족의 의미

온 가족이 집 대신 미술관이라는 색다른 공간에서 함께 시간을 보낸다면? 다양한 소재를 사용한 현대미술 작품들을 감상하며 가족의 의미도 다시 한 번 돌아볼 수 있는 특별한 전시가 고양어울림누리 어울림미술관에서 개최되고 있다. 바로, ‘우리 가족의 행복한 시간’展이다.

더보기
 

위대한 클래식 유산을 찾아 떠나는 여행

지난해 창단 연주를 포함한 4편의 ‘마스터피스 시리즈’에서 전석 매진을 기록하며 화려하게 출범한 고양시교향악단이 올해는 ‘콘체르토 시리즈’로 관객들을 만나고 있다. ‘음악을 통한 5개국 유럽 여행 – 독일, 체코, 오스트리아, 이탈리아, 프랑스’라는 콘셉트로 다섯 번의 무대를 통해 5개국의 음악 유산들을 선보일 예정이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