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때 그 아티스트의 소식이 궁금하다

2019년도 하반기 공연장 정기대관 신청 접수
2019년 1월 29일
강물처럼 흐르는 진실은 누구도 막을 수 없다
2019년 2월 10일
‘2019 고양예술인페스티벌 참가작 공개모집’에 즈음하여

고양 지역 예술가들을 소개하고 그들의 참신한 시도를 응원하는 고양예술인페스티벌은, 지난 2009년 처음 시작된 이래 지금까지 총 67개 작품, 133회 공연을 개최하며 누적 관객 3만 명 이상을 기록한 고양시의 대표적인 공연예술 페스티벌이다. 10주년을 맞는 올해 고양예술인페스티벌 무대를 빛낼 참가작 공개모집 소식을 전하며, 지난 페스티벌에 참가했던 단체들의 활발한 활동 모습을 소개하고자 한다.

지역 예술인 발굴과 지원을 위한 보고(寶庫)

올해로 10주년을 맞이하는 고양예술인페스티벌은 중간에 ‘고양공연예술제’라는 이름으로 관객들을 찾아간 적도 있지만, ‘지역 예술인의 발굴 및 지원’이라는 취지에 더 적합한 명칭을 고민한 끝에 2017년부터 다시금 ‘고양예술인페스티벌’이라는 이름으로 고양의 예술인과 관객들을 만나고 있다.

역대 고양예술인페스티벌 공식 포스터

지난 10년간 67개의 공연 작품을 무대에 올려온 만큼 지금까지 페스티벌에 참가한 단체들의 수도 많고, 그들의 새 소식 또한 많을 터이지만 그 중 비교적 최근에 참가한 단체들의 반가운 소식이 들려와 이를 널리 나누고자 한다. 이들 소식은 지역 예술인들의 작품 활동을 지원하고, 시민들의 문화 향수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한 걸음, 한 걸음 내딛은 고양예술인페스티벌이 고양시 공연예술 발전에 기여한 바를 가늠해볼 수 있는 척도이기도 하다.

우수한 단체를 놓치지 않는 선구안

연극의 형식을 갖고 있지만, 대사 한마디 없이 ‘아이고’라는 감탄사 하나로 처음부터 끝까지 공연이 이루어진 극단 삼류극장의 <초혼(超魂) / Ah-e-Goh>(안민수 작, 김지욱 연출)은 2016년 고양예술인페스티벌에서 첫 선을 보인 작품이다. 이 작품은 이듬해인 2017년 ‘제38회 서울연극제’ 공식참가작에 선정되어 보다 세련되고 선명한 연극 언어로 많은 관객들에게 색다른 울림을 주었다.

2017년에는 이지연 컨템포러리 재즈오케스트라가 ‘지브리 애니메이션 in Jazz’라는 공연을 통해 우리 귀에 익숙한 일본 지브리 명작 애니메이션 수록곡들을 컨템퍼러리 재즈 스타일로 편곡·연주하여 큰 갈채를 받았는데, 그해에 앨범 『Feather, Dream drop』를 발매해 ‘2018 한국대중음악상 최우수 재즈음반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루기도 했다.

고양에서 선보였던 이지연 컨템포러리 재즈오케스트라의 ‘지브리 애니메이션 in Jazz’는 ‘2019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 사업 민간예술단체 우수공연 프로그램’으로 선정되면서, 이제는 국내 여러 문예회관에서 만날 수 있을 정도로 그 작품성과 대중성을 인정받게 되었다.

2018 고양예술인페스티벌에 참가한 스와뉴(왼쪽)와 에스닉 팝 그룹 락(RA:AK)의 공연 포스터

2018년 뮤직드라마라는 새로운 장르를 표방하며, 밴드음악과 드라마를 결합한 형태로 잔잔한 감동을 주었던 스와뉴는 ‘마르크 샤갈 특별전’과 관련한 음반 『LOVERS 샤갈의 꿈』을 제작하기도 하였다. 또한 국악과 록음악의 결합을 보여주었던 에스닉 팝 그룹 (RA:AK)은 지난여름 미국 시카고 ‘리듬 오브 코리아 페스티벌’에 초청되어 한국의 리듬과 가락을 유감없이 선사하고 돌아왔다.

에스닉 팝 그룹 락(RA:AK)의 「난감하네」

스와뉴의 「꿈 속의 벨라」(『LOVERS 샤갈의 꿈』 타이틀곡)

이처럼 고양예술인페스티벌에 참가했던 많은 공연예술단체들이 고양은 물론, 국내를 넘어 세계로 그 활동 영역을 꾸준히 넓혀 나가고 있다. 우수한 단체를 놓치지 않는 고양문화재단의 선구안(選球眼)이 확인되는 대목이라 하겠다. 2019년 여름에 개최될 ‘고양예술인페스티벌’ 역시 고양시를 기반으로 왕성하게 활동하고 있는 예술인들의 멋진 작품들로 채워질 것이다. 우수한 예술인들의 많은 참여를 바라며, 공연예술을 사랑하는 시민들의 꾸준한 관심을 부탁드린다.

 

글. 김창훈(고양문화재단 공연사업팀)

2019 고양예술인페스티벌 참가작 공개모집

접수일시  2.11.(월)~2.28(목)

접수방법  우편접수 및 현장접수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